바젤비이트(BL)의 반탁

바젤비이트

예수 승천일 혹은 5월의 어떤 날
종교개혁까지, 바젤 주변 지역과 에워 싸고 있는 지역들의 예수 승천일 돌아보기(Ascension Day Ride)는 이 지역을 축복하고 경계를 표시하고 있는 돌들을 체크하는 것과 관련된 오래된 전통이다. 시대가 변했고, 이 이벤트는 종교적인 성향을 잃게 되었지만, 현재에 이르러 지역 사회의 전통적인 페스티벌이 되었다.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예수 승천일 혹은 5월의 어떤 날, 바젤비이트(Baselbiet) 지역의 시민들은 지역 의회로부터 지역 공무원 혹은 산림감독원, 기수 및 연주대와 함께 지역의 경계선의 일부분을 따라 걷는 행사에 초대 받는다. 또한 어떤 지역사회는 그 즈음에 특별한 교회 예배를 조직한다. 정해진 장소에서, 의회 회장은 군중을 환영하고 새로운 시민들을 소개하며, 지역사회와 관련된 질문에 대해 토의 한다. 음식은 이 행사 이후에 많은 장소에서 제공되며, 식사비는 지역 공동체에서 지불된다.

지역 사회 경계 주간인 반탁(Banntag) 전통 행사는 20세기 초반에 사실상 사라졌으나, 2차 세계 대전 이후에 다시 부활 되었다. 관계자들은 반탁이 지역 사회의 사람들을 만날 수 있는 최고의 행사이며 또한 동시에 지역 주민들이 서로를 알게 하는 기회와 함께 축하하는 기회를 선사하고 있음을 깨닫게 되었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