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골다우

Lucerne - Lake Lucerne Region

슈비츠의 쌍둥이 지역인, 아트-골다우(Arth-Goldau)는 추크(Zug) 호수와 라우에르츠 사이에 자리하였으며 추크호수 크루즈 뿐만 아니라 리기로 여행을 하기 좋은 시작점이다. 거대한 산사태로 인하여 만들어진 충적 선상지에는 널리 알려진 골다우 동물원이 자리하고 있다. 아트-골다우는 고타드 노선을 따라가는 중요한 열차선로의 교점이다.

지도 확대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열차역인 고타드 분기점으로부터 선로는 두 갈래로 나뉘며, 하나는 취리히로 향하며 또 다른 하나는 루체른/바젤로 향한다. 아트-골다우는 또한 루체른에서 시작하여 로만스호른까지 이어지는 포어알펜익스프레스(Voralpenexpress)’ 루트를 따라 자리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열차 교차점은 톱니바퀴 열차를 위한 계곡 역으로 아트-골다우의 북동쪽 발치에 자리한 ‘산중의 여왕’이라 불리는 리기까지 이어져 올라간다.

계곡의 반대 면에 자리한 로제베르그(Roseberg)는 200년이 넘는 세월을 간직한 곳으로 스위스에서 가장 큰 자연 재해가 시작된 곳 중 한 곳이다. 1806년 9월 2일, 4천만 입방 미터의 거대한 바위가 홍수를 이기지 못하고 계곡 저 아래로 우레와 같은 소리를 내며 떨어 졌다. 산사태로 인하여 골다우와 그 주변 지역이 파괴되었고, 457명의 주민이 이 과정에서 목숨을 잃었다. ‘산사태 트레일(Landslide Trail)’은 골다우 산사태를 주제로 한 테마 걷기 트레일이다. 이 곳에는 또한 골다우 산사태 박물관이 있다. 마을 골다우의 정중앙에 위치한 충적토에는 거대한 바위가 있는 원시 그대로의 지형을 선보이고 있으며, 현재 이 곳에는 유럽산 동물 및 이 지역의 100여종의 동물이 있는 골다우 동물원이 자리하고 있다. 가족들에게 이 곳은 특별히 인기 높은 여행지가 되고 있다.

추크호수에 자리한 아트(Arth)는 추크 호수의 정기 여객선을 탑승하여 즐겁게 여행을 할 수 있는 기점이 되고 있다.
그 밖에, 호반에 자리한 마을은 작지만, 가든 레스토랑과 아이들을 위한 뛰어난 풀장과 놀이터가 있는 최고의 가족 수영 지역을 갖고 있다. 또 다른 매력적인 수영 지역은 아트-골다우 동쪽, 같은 호수에 있는 라우에르츠(Lauerz)에서 찾을 수 있다. 아트-골다우는 체리 나무 지역 중심에 자리하고 있다. 봄 철, 꽃이 피는 시기가 도래하면 특히 아름다운 자연 경관이 펼쳐진다. 체리로 만든 키르쉬 증류주는 일년 중 어떤 때에 방문하더라도 맛볼 수 있다.

다양성과 관련하여, 리기 산에서의 여행과 하이킹은 생각 보다 훨씬 뛰어나다. 리기-쿨름(Riki-Kulm)에서 방문객들은 알프스와 13개 호수, 스위스 미텔란트를 너머 독일, 프랑스까지 보이는 숨이 멎을 것 같은 파노라마 경관을 만끽 할 수 있다. 리기 산은 아트 인근에 자리한 교육적인 숲 트레일 걷기, 산책길을 포함하여 100km가 넘는 도보 여행길을 제공한다. 두 대의 톱니바퀴 열차와 공중 케이블 노선을 포함하여 골다우에서 비츠나우까지 또 다른 걷기 여행 및 조합된 왕복 여행 제공한다. 겨울철, 하얀 눈이 내린 리기는 스키, 토보건, 겨울 걷기 지역으로 변모하여 눈 위에서 겨울 스포츠와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매력을 선사한다.

하이라이트

  • 리기(Rigi) – ‘산중의 여왕’이라 불리며 중부 스위스의 심장부에 위치한 리기는 루체른, 추크, 라우에르츠 호수에 둘러 싸여 있다. 리기-쿨름에서의 일출은 그야 말로 전설적이다.
  • 리기 파노라마 트레일 – 예전 트램이 운행 되었던 리기-칼트바드(Rigi-Kaltbad)에서 리기-샤이덱(Rigi-Scheidegg)까지의 루트로 360도 경관 및 수 많은 피크닉 지역이 자리한다.
  • 키르쉬슈트라세(Kirschstrasse) – 키르쉬슈트라세 주변 지역은 꽃이 만발한 체리나무로부터 2중 증류된 키르쉬까지 모든 것을 선사하고 있다.
  • 추크 호수 – 추크 호수에서 정기적으로 운행되는 보트를 타고 계속하여 휴식과 경치 감상을 할 수 있는 이상적인 조합을 계속 이어가 보자.

주요 이벤트

국제 리기 산 달리기 – 아트에서 시작하여 리기-쿨름까지 달리는 경기로, 웅장한 알프스 세계로 향한 통찰력과 활력이 넘치는 육체적 강인함을 가질 수 있도록 한다. (8월)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