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다우 성 박물관(Schlossmuseum Nidau/Castle Nidau Museum)

빌/비엔느(Biel/Bienne)

Bielersee - Bielerbucht (Vingelz)

Bielersee - Bielerbucht (Vingelz)

유라(Jura)의 물을 다스리는 시설은 인간의 창조성이 만들어낸 독창적인 유산이라고 할 수 있다. 니다우 성 박물관(Schlossmuseum Nidau)은 이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2004년 10월에 문을 열었다.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란트(Seeland) 지역이 과거에도 항상 현재의 모습과 같이 항상 푸르르고 비옥했던 것은 아니다. 여러 세대에 걸쳐 3개 호수 지역(three lakes region)은 지속적으로 농사를 망치고 교량을 파괴하며 주택과 축사를 물에 잠기게 하는 극심한 홍수로 황폐를 겪어야 했다. 주민들은 막강한 물의 힘에 대항하지 못하고 이곳을 떠나야만 했다. 유라 지역이 치수를 하게 됨으로써 이러한 홍수의 위협에서 성공적으로 벗어나게 되었고, 그 결과 한때 불모의 땅이었던 이 곳을 농업이 번창하는 지역으로 탈바꿈 시킬 수 있었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