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프와 몰트: 직접 만들어 보는 나만의 맥주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스위스 전역에 걸쳐, 특히 바젤(Basel)에는 지역 고유의 맥주를 생산하는 혁신적인 양조장들이 있다. 우엘리(Ueli) 맥주와 함께 운저(Unser) 맥주가 이 도시에서 가장 널리 알려져 있다. 작은 양조장에서는 장인의 기술을 배워 직접 자기 맥주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다. 그리고 나서 작은 병에 든, 내가 만든 ‘나만의 맥주’를 집으로 가져와 즐길 수 있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