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르츠벨리 함석 토보건

달렌빌

멀리서 들리는 천둥같은 소리는 535m 길이의 철재 토보건 활강로를 쿵쾅대며 내려오는 토보건 소리라는 것을 알 수 있다.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렐러리(Rellerli)는 양지바른 곳에 위치하고 있기 때문에 토보건을 타고 언덕길을 내려갈 때 선글라스는 기본 장비의 일부를 이루게 된다. 활강장은 길이 620미터, 고도 차이 40.6미터로 해발 1,830미터에서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 심지어 단지 바라보며 탑승자를 응원하는 것 만으로도 잊지 못할 경험이 된다. 함석 토보건은 거대한 어드벤처 놀이터와 가족 바비큐장으로 이용되는 ‘비르츠벨리 차우버란트(Wirzweli Zauberland)’를 통과하며 달려 내려간다. 동물에게 직접 먹이를 줄 수 있는 어린이 동물원은 미니 토끼, 오리, 거위 및 음매하고 우는 염소를 자랑한다. 그리고 쉐틀란트 조랑말 무리들은 어린 소녀들의 심장을 콩닥콩닥 뛰게 만든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