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르골과 자동장치 박물관

Sainte-Croix

제네바 토박이인 시계제작자 앙트완 파브르-살로몽(Antoine Favre-Salomon)은 1796년 음악이 나오는 회중시계를 고안하였다. 그 이후, 그가 오르골(Music Box)의 개발자로 여겨짐에 따라, 상트-크루아(Sainte-Criox)는 기계로 작동되는 음악의 세계적인 도시로 탈바꿈하게 되었다. 음악 자동장치는 이 곳에서 현재까지도 생산되고 있다.

Group Activities

언어:
de, en, fr, it, es

Duration:
1/2 일

Persons:
10 - 50

Cost:
Yes

계절:
Whole year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상트-크루아는 ‘기계로 작동되는 꿈의 땅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라고 적힌 표지판으로 방문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19세기 말까지, 40여 개 회사에 속한 약 600여명의 기술자들이 기계로 작동되는 노래하는 새와 음악 작동장치를 상트-크루아에서 생산하였다. 보 주에 있는 마을은 오르골과 기계로 작동되는 음악의 수도가 되었다.

시마 박물관(CIMA Museum; Centre International de la Mécanique d'Art)은 오르골과 기계로 작동하는 음악에 중점을 둔 하나 밖에 없는 박물관이다. 이 박물관에는 노래하는 새와 오르골, 토마스 에디슨에 의해 발명된 실린더 축음기까지 기계 작동으로 연주되는 음악의 역사를 전시하고 있다. 박물관은 이전에 파이아르 회사(Paillard company )의 공장으로 사용되었던 건물에 자리하고 있다. 전시품의 대부분은 파이아르 회사로부터 나온 것이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