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 예배당 '마리아 하임즈훙' 까지 이르는 채플 트레일

비스프/비스퍼테르미넨

Bahnhofplatz Visp

Bahnhofplatz Visp

마을 에서부터 이 순례장소까지 도보로 45분 정도 소요된다.
‘마리아 하임주훙(Mariä Heimsuchung)’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루트를 따라, 일정 간격을 두고 있는 10곳의 묵주 예배당을 지나게 될 것이다. 이 예배당은 묵주 사이 사이에 있는 아름다운 진주처럼, 균일한 거리를 두고 나타난다. 예배당의 내부에는 예수의 일생과 수난이 표현력 있게 등신상으로 표현되어 있다. 하이킹 투어의 종료 지점상의 16세기부터 내려오는 오래된 오르간이 있는 숲 예배당은 잠깐 동안 휴식을 취하거나, 명상을 하거나 또는 깊은 사색을 할 수 있는 곳이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