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비 색깔처럼 빨간 메를로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레드 와인, 메를로(Merlot)와 티치노는 브라자토(brasato, 삶은 쇠고기)와 포렌타처럼 잘 어울린다. 메를로는 티치노 주, 포도 재배의 80%를 차지하며 왕성하게 재배된다. 혁신적인 와인 생산자 덕분에 사씨 그로씨(Sassi Grossi) 같은 와인은 보르도 지방의 최고 와인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되었다. 티치노 와인은 로맨틱한 그로또(grotto; 전통적인 여관)안에서 알프 치즈와 살라메티(salametti) 소시지를 함께 곁들였을 때 최고의 맛을 내지만 메를로 또한 맛있는 요리와 잘 어울린다. 또한 본돌라(Bondola)나 티치노를 원산지로 한 포도 종과 최상의 조합을 이루기도 한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