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트호프 뢰벤

바두츠

지도 확대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가스트호프 뢰벤(Gasthof Loewen)은 리히텐슈타인의 가장 오래된 호텔이자 레스토랑이다. 아주 오랜 시간 전에도, 이 집은 여관으로 사용되었고, 직접 와인을 만드는 것으로 유명했다. 뢰벤이 소유하고 있는 포도를 짤 때에 쓰는 기계인 토켈(Torkel)은 건물의 커다란 저장고에 보전되고 있다. 이 로맨틱한 호텔은 방문자들에게 고전적인 분위기뿐만 아니라 모던한 편안함을 준다. 이 역사적인 빌딩은 600년의 뿌리깊은 역사를 자랑하며 근엄하고 역사적인 객실로 손님들을 유혹한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