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뤼엘리-랑프트 - 수도사 클라우스가 살 던 곳

플뤼엘리-랑프트

니클라우스 폰 플뤼에(Niklaus von Flüe; 1417-1487)는 처음엔 농부와 평의원으로 그 후엔 랑프트(Ranft) 협곡에서 은둔자로 살았다. 1947년 성인으로 공표 되었던, 신비주의자이며 평화주의자였던 그는 스위스의 국가적 성인이며 수많은 성당들의 수호자가 되고 있다.

지도 확대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플뤼엘리-랑프트(Flüeli-Ranft)는 옵발덴(Obwalden) 주의 그로세스 멜히탈(Grosses Melchtal; 거대한 멜프 골짜기)의 입구에 자리하며, 성인 니클라우스 폰 플뤼로 인하여 주 경계를 지나서 까지 널리 알려져 있다. 수도사 클라우스(은자가 되었을 때 그가 그 스스로 부르던 이름)의 생가와 거주지가 이 곳에 위치하고 있다. 그의 은둔지는 랑프트 계곡에 있으며, 이 곳은 스위스에서 가장 중요한 순례 지역 중 하나로 손꼽히고 있다. 이 곳에서 수도사 클라우스는 영적 상담가와 존경 받는 정치적 조언자로써 마지막 19년을 살았다.

그의 생가로부터 시작되는 하이킹 트레일은 수도사 클라우스의 무덤까지 예지력 있고 명상적인 산책길로 마련되어 있다. 플뤼엘리-랑프트는 또한 하이킹과 자전거 투어를 위한 이상적인 시작점이 되고 있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