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뵈델리반' 열차로 왕복 여행 즐기기

향수어린 ‘뵈델리노 취글리(Bödelino Zügli)’ 열차에 탑승하여 인터라켄(Interlaken)의 알려지지 않은 곳을 지나 여행해 보자. 지도보기

Chillon

전천후 토보건 활강장 하임베플루

인터라켄(Interlaken)의 전망을 볼 수 있는 테라스와 좋은 위치에 있는 하임베플루(Heimwehfluh)에서 운행되는 새로운 전천후 토보건은 스위스에서 특별하다. 지도보기

전천후 토보건 활강장 하임베플루
스릴과 장엄함이 동시에 존재하는 곳- 쉴트호른

스릴과 장엄함이 동시에 존재하는 곳- 쉴트호른

라우터브룬넨(Lauterbrunnen) 계곡에서 웅장하게 쏟아지는 폭포와 아슬아슬한 바윗길을 따라 걸어보자. 길을 따라 가다 보면 2970 미터의 쉴트호른(Schilthorn)에 다다르게 되는데, 산 정상에서 360도 파노라마 경치가 눈앞에 펼쳐진다. 지도보기

'뵈델리반' 열차로 왕복 여행 즐기기

향수어린 ‘뵈델리노 취글리(Bödelino Zügli)’ 열차에 탑승하여 인터라켄(Interlaken)의 알려지지 않은 곳을 지나 여행해 보자.

향수어린 ‘뵈델리노 취글리(Bödelino Zügli)’ 열차에 탑승하여 인터라켄(Interlaken)의 알려지지 않은 곳을 지나 여행해 보자.

전천후 토보건 활강장 하임베플루

인터라켄(Interlaken)의 전망을 볼 수 있는 테라스와 좋은 위치에 있는 하임베플루(Heimwehfluh)에서 운행되는 새로운 전천후 토보건은 스위스에서 특별하다.

1906년부터 운행하고 있는 낭만적이고 향수를 자극하는 케이블 노선이 인터라켄의 전망 지점 및 선-테라스로 이동시켜 준다.

스릴과 장엄함이 동시에 존재하는 곳- 쉴트호른

라우터브룬넨(Lauterbrunnen) 계곡에서 웅장하게 쏟아지는 폭포와 아슬아슬한 바윗길을 따라 걸어보자. 길을 따라 가다 보면 2970 미터의 쉴트호른(Schilthorn)에 다다르게 되는데, 산 정상에서 360도 파노라마 경치가 눈앞에 펼쳐진다.

라우터브룬넨(Lauterbrunnen) 계곡에서 웅장하게 쏟아지는 폭포와 아슬아슬한 바윗길을 따라 걸어보자. 길을 따라 가다 보면 2,970m의 쉴트호른(Schilthorn)에 다다르게 되는데, 산 정상에서 360도 파노라마 경치가 눈앞에 펼쳐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