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티에 뒤 론느: 론느 강변에 위치한 도시에서 출발

제네바의 중심에서 출발하는 이 도보 여행 코스는 이 도시의 가장 매력적인 거리를 거쳐 론느(Rhone) 방향의 전원 지대로 이어진다. 강둑을 따라 길게 펼쳐지는 이 길은 70여 종이 넘는 동물의 서식지로 스위스에서 가장 잘 보존된 지역으로 손꼽힌다. 지도보기

Chillon

Guided tours with the night watchman

Some evenings, one could almost think that time has stood still in the old town of Schaffhausen: And on joining a Schaffhausen night watchman to... 지도보기

Guided tours with the night watchman
솔로투른

솔로투른

솔로투른(Solothurn)은 프랑스의 매력과 독일의 실용성이 겸비된 이탈리아의 장엄함이 있는 스위스 최고의 바로크 양식을 지닌 마을로 여겨지고 있는 곳이다. 그런 까닭에, ‘대사의 도시(ambassador’s town)’로 불리는 솔로투른은 빌/비엔느에서 약... 지도보기

쌍티에 뒤 론느: 론느 강변에 위치한 도시에서 출발

제네바의 중심에서 출발하는 이 도보 여행 코스는 이 도시의 가장 매력적인 거리를 거쳐 론느(Rhone) 방향의 전원 지대로 이어진다. 강둑을 따라 길게 펼쳐지는 이 길은 70여 종이 넘는 동물의 서식지로 스위스에서 가장 잘 보존된 지역으로 손꼽힌다.

제네바의 중심에서 출발하는 이 도보 여행 코스는 이 도시의 가장 매력적인 거리를 거쳐 론느(Rhone) 방향의 전원 지대로 이어진다. 강둑을 따라 길게 펼쳐지는 이 길은 70여 종이 넘는 동물의 서식지로 스위스에서 가장 잘 보존된 지역으로 손꼽힌다.

Guided tours with the night watchman

Some evenings, one could almost think that time has stood still in the old town of Schaffhausen: And on joining a Schaffhausen night watchman to tour the town, you can listen to some interesting facts as well as peculiar, spooky and amusing incidents from times long gone by.

Some evenings, one could almost think that time has stood still in the old town of Schaffhausen: And on joining a Schaffhausen night watchman to tour the town, you can listen to some interesting facts as well as peculiar, spooky and amusing incidents from times long gone by.

솔로투른

솔로투른(Solothurn)은 프랑스의 매력과 독일의 실용성이 겸비된 이탈리아의 장엄함이 있는 스위스 최고의 바로크 양식을 지닌 마을로 여겨지고 있는 곳이다. 그런 까닭에, ‘대사의 도시(ambassador’s town)’로 불리는 솔로투른은 빌/비엔느에서 약 30km 떨어져 있는 아레 강에 접해 있는 유라 산맥의 남쪽 끝에 자리하고 있다.

솔로투른(Solothurn)은 프랑스의 매력과 독일의 실용성이 겸비된 이탈리아의 장엄함이 있는 스위스 최고의 바로크 양식을 지닌 마을로 여겨지고 있는 곳이다. 그런 까닭에, ‘대사의 도시(ambassador’s town)’로 불리는 솔로투른은 빌/비엔느에서 약 30km 떨어져 있는 아레 강에 접해 있는 유라 산맥의 남쪽 끝에 자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