쿤스트하우스 취리히

스위스에서 가장 중요한 미술관 중 한 곳으로, 중세시대의 판화, 피카소, 모네, 샤갈의 회화작품과 알베르토 자코메티(Alberto Giacometti)의 가장 중요한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지도보기

Chillon

바젤 동물원

바젤 동물원에는 고릴라, 코뿔소, 악어, 코끼리 등 600여 종의 동물들이 살고 있다. 동물 먹이를 주는 일이 여기선 흔한 일일만큼 방문객들에게 익숙한 동물들이다. 특히 사육장(Vivarium)에서는 파충류의 식생을 들여다볼 수 있는 훌륭한 시설을 운영한다. 지도보기

바젤 동물원
이르헬 공원(Irchel Park)

이르헬 공원(Irchel Park)

이르헬 공원은 넓은 공간 안에 훼손되지 않은 자연을 지니고 있다. 32헥타르 넓이의 공원에는 그륀 슈타트 취리히(Grün Stadt Zürich/Green City Zurich) 부서에서 관리하는 토착 식물과 과일 나무들이 자라 도시 속의 오아시스 역할을 하고 있다. 지도보기

쿤스트하우스 취리히

스위스에서 가장 중요한 미술관 중 한 곳으로, 중세시대의 판화, 피카소, 모네, 샤갈의 회화작품과 알베르토 자코메티(Alberto Giacometti)의 가장 중요한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쿤스트하우스 취리히(Kunsthaus Zürich)는 규모가 큰 현대미술 컬렉션을 자랑하며, 영구적인 소장품과 임시 전시회 모두 유명하다. 더불어 알베르토 자코메티(Alberto Giacometti)의 작품과 피카소(Picasso), 모네(Monet), 그리고 샤갈(Chagall), 수많은 스위스 현대미술가들의 중요한 작품들을 전시하고 있다.

바젤 동물원

바젤 동물원에는 고릴라, 코뿔소, 악어, 코끼리 등 600여 종의 동물들이 살고 있다. 동물 먹이를 주는 일이 여기선 흔한 일일만큼 방문객들에게 익숙한 동물들이다. 특히 사육장(Vivarium)에서는 파충류의 식생을 들여다볼 수 있는 훌륭한 시설을 운영한다.

바젤의 주민들에게 “졸리(Zolli)”라는 이름으로 널리 알려진 이 동물원은 1874년에 문을 열었으며 수많은 토종 동물 및 외국 동물이 살고 있다.

이르헬 공원(Irchel Park)

이르헬 공원은 넓은 공간 안에 훼손되지 않은 자연을 지니고 있다. 32헥타르 넓이의 공원에는 그륀 슈타트 취리히(Grün Stadt Zürich/Green City Zurich) 부서에서 관리하는 토착 식물과 과일 나무들이 자라 도시 속의 오아시스 역할을 하고 있다.

이르헬 공원은 넓은 공간 안에 훼손되지 않은 자연을 지니고 있다. 32헥타르 넓이의 공원에는 그륀 슈타트 취리히(Grün Stadt Zürich/Green City Zurich) 부서에서 관리하는 토착 식물과 과일 나무들이 자라 도시 속의 오아시스 역할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