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가우 트레일: 아라우에서 합스부르그까지

한적한 길은 몇 세기 동안 내려오고 있는 작은 마을들과 대조를 이루며 강둑을 따라 이어져 있다. 강의 경관은 이 곳의 낭만적인 면과 그런 다음 자연적인 면, 그리고 좀 더 강한 매력이 있는 이 곳의 온천 스파 지역을 선보인다. 이들 중 단연 돋보이는 것은 웅장한... 지도보기

아르가우 트레일: 아라우에서 합스부르그까지
라인 폭포: 샤프하우젠에서 라이나우까지

라인 폭포: 샤프하우젠에서 라이나우까지

스위스에서 가장 긴 하이킹 트레일 중 하나인, 비아렌아나(ViaRhenana)는 운터 호수와 호흐라인(Hochrhein) 사이 오래된 물길을 따라 모두 걷는데 총 10일이 소요된다. 이 4번째 단계는 샤프하우젠(Schaffhausen)에서 바로크 양식의 수도원... 지도보기

영감의 원천을 찾아 겨울 숲을 지나는 여행

눈 덮인 숲을 지나 슈타펠알프(Stafelalp)까지 저명한 화가인 에른스트 루드비히 키르하너(Ernst Ludwig Kirchner)의 발자취를 따라 떠나는 겨울 하이킹.

아르가우 트레일: 아라우에서 합스부르그까지

한적한 길은 몇 세기 동안 내려오고 있는 작은 마을들과 대조를 이루며 강둑을 따라 이어져 있다. 강의 경관은 이 곳의 낭만적인 면과 그런 다음 자연적인 면, 그리고 좀 더 강한 매력이 있는 이 곳의 온천 스파 지역을 선보인다. 이들 중 단연 돋보이는 것은 웅장한 고성과 궁전이다.

한적한 길은 몇 세기 동안 내려오고 있는 작은 마을들과 대조를 이루며 강둑을 따라 이어져 있다. 강의 경관은 이 곳의 낭만적인 면과 그런 다음 자연적인 면, 그리고 좀 더 강한 매력이 있는 이 곳의 온천 스파 지역을 선보인다. 이들 중 단연 돋보이는 것은 웅장한 고성과 궁전이다.

라인 폭포: 샤프하우젠에서 라이나우까지

스위스에서 가장 긴 하이킹 트레일 중 하나인, 비아렌아나(ViaRhenana)는 운터 호수와 호흐라인(Hochrhein) 사이 오래된 물길을 따라 모두 걷는데 총 10일이 소요된다. 이 4번째 단계는 샤프하우젠(Schaffhausen)에서 바로크 양식의 수도원 교회가 있는 라이나우(Rheinau)까지 걷는 것으로, 4시간이 걸린다.

스위스에서 가장 긴 하이킹 트레일 중 하나인, 비아렌아나(ViaRhenana)는 운터 호수와 호흐라인(Hochrhein) 사이 오래된 물길을 따라 모두 걷는데 총 10일이 소요된다. 이 4번째 단계는 샤프하우젠(Schaffhausen)에서 바로크 양식의 수도원 교회가 있는 라이나우(Rheinau)까지 걷는 것으로, 4시간이 걸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