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틀리: 그리스알프 - 외쉬넨

하이킹의 목적 지점에 도달하는 것 만으로도 끝내주는 체험이 된다: 2일 동안 지속되는 투어의 출발 지점인, 그린스알프(Griesalp)는 유럽에서 가장 가파른 포스트 버스 루트로 오르막 길과 씨름을 벌인다. 첫 번째 구간은 분트알프(Bundalp)를 넘어 호튈르리... 지도보기

휘틀리: 그리스알프 - 외쉬넨
역사적인 철도 트레일: 프레다 - 베르귄

역사적인 철도 트레일: 프레다 - 베르귄

39개의 터널, 55개의 다리, 그리고 1123 미터의 고도차이가 나는 투시스(Thusis)와 생 모리츠(St. Moritz) 사이를 오가는 레티쉐 철도(Rhaetian Railway) 알불라 라인(Albula Line)은 스위스 철도의 역사가 만들어낸... 지도보기

Sunshine and culinary treats on the Tgantieni high-altitude trail

Scenic walk on sunny heights high above the frozen Heidsee.

Sunshine and culinary treats on the Tgantieni high-altitude trail
지도 확대

휘틀리: 그리스알프 - 외쉬넨

하이킹의 목적 지점에 도달하는 것 만으로도 끝내주는 체험이 된다: 2일 동안 지속되는 투어의 출발 지점인, 그린스알프(Griesalp)는 유럽에서 가장 가파른 포스트 버스 루트로 오르막 길과 씨름을 벌인다. 첫 번째 구간은 분트알프(Bundalp)를 넘어 호튈르리 패스(Hohtürli Pass)의 장상까지 그리고 다시 블뤼엠리스알프(Blüemlisalp)의 북쪽 사면에 있는 빙하의 독특한 세계를 향해 이어진다. 두 번째 구간은 칸더슈텍(Kandersteg)까지 운행하는 케이블 카가 여행객을 기다리는 환상적인 외쉬넨(Oeschinen) 호수까지 계속된다.

하이킹의 목적 지점에 도달하는 것 만으로도 끝내주는 체험이 된다: 2일 동안 지속되는 투어의 출발 지점인, 그린스알프(Griesalp)는 유럽에서 가장 가파른 포스트 버스 루트로 오르막 길과 씨름을 벌인다.

휘틀리: 그리스알프 - 외쉬넨
지도 확대

역사적인 철도 트레일: 프레다 - 베르귄

39개의 터널, 55개의 다리, 그리고 1123 미터의 고도차이가 나는 투시스(Thusis)와 생 모리츠(St. Moritz) 사이를 오가는 레티쉐 철도(Rhaetian Railway) 알불라 라인(Albula Line)은 스위스 철도의 역사가 만들어낸 걸작품이다. 1903년에 문을 연 이 구간은 5년간의 공사 끝에 완성되었다. 프레다(Preda)와 베르귄(Bergün) 사이의 구간이 가장 아름답기로 소문나 있다. 역사 철도 트레일이 바로 이 구간을 따라 걷는 코스이다.

39개의 터널, 55개의 다리, 그리고 1123 미터의 고도차이가 나는 투시스(Thusis)와 생 모리츠(St. Moritz) 사이를 오가는 레티쉐 철도(Rhaetian Railway) 알불라 라인(Albula Line)은 스위스 철도의 역사가 만들어낸 걸작품이다. 1903년에 문을 연 이 구간은 5년간의 공사 끝에 완성되었다. 프레다(Preda)와 베르귄(Bergün) 사이의 구간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경치가 펼쳐지는 곳 중 하나이며, 고산지대에 자리한 알프스 경치를 사람들에게 어떻게 선보이게 되었는지를 보여주는 대표적인 예라고 할 수 있다.

역사적인 철도 트레일: 프레다 - 베르귄
지도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