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음식의 향연

본연의 맛이 살아있는 곳. 발레 지방의 식도락 문화는 주민들의 '삶의 환희(joie de vivre)'라고도 불릴 정도로 중요하게 여겨 졌다. 스위스의 가장 대규모로 와인을 생산하고 있는 주에서 맛있는 음식을 즐겨보도록 하자. 지도보기

Chillon

초콜릿 학교

미쉘 라프(Michel Rapp)는 방문객들에게 초콜릿을 만드는 비결을 기쁘게 알려줄 것이며, 시식을 할 수 있게 해준다(사전 예약에 한함). 이 과정이 끝나고 난 후에 방문객들은 초콜릿 전문가로써 수료증을 받게 될 것이다. 지도보기

초콜릿 학교
고산지대에서 즐기는 휴식

고산지대에서 즐기는 휴식

삶 속에서 즐기면 좋은 것들 싱그러운 초원, 맑은 공기, 그리고 햇살 가득한 하늘: 자넨란트(Saanenland)의 알프스 경치와 온화한 기후가 선사하는 세 가지 선물이다. 나머지는 쉐프(chef)에게 맡겨보도록 - 그슈타드(Gstaad)는 미식가들에게 천국과도... 지도보기

맛있는 음식의 향연

본연의 맛이 살아있는 곳. 발레 지방의 식도락 문화는 주민들의 '삶의 환희(joie de vivre)'라고도 불릴 정도로 중요하게 여겨 졌다. 스위스의 가장 대규모로 와인을 생산하고 있는 주에서 맛있는 음식을 즐겨보도록 하자.

일류 와인과 음식 전통.

론느 빙하에서 제네바 호수까지, 작은 마을들에서 시옹(Sion)의 가파른 산비탈에 이르기까지, 역사적 전통이 흐르는 발레 주는 투르비용(Tourbillon)과 발레리아(Valeria)의 바위언덕의 발치에 놓여 있으며, 맛있는 음식을 맛볼 수 있다는 장점까지 더해서 누구나 즐겨 찾는 곳이다.

초콜릿 학교

미쉘 라프(Michel Rapp)는 방문객들에게 초콜릿을 만드는 비결을 기쁘게 알려줄 것이며, 시식을 할 수 있게 해준다(사전 예약에 한함). 이 과정이 끝나고 난 후에 방문객들은 초콜릿 전문가로써 수료증을 받게 될 것이다.

초콜릿 학교

고산지대에서 즐기는 휴식

삶 속에서 즐기면 좋은 것들 싱그러운 초원, 맑은 공기, 그리고 햇살 가득한 하늘: 자넨란트(Saanenland)의 알프스 경치와 온화한 기후가 선사하는 세 가지 선물이다. 나머지는 쉐프(chef)에게 맡겨보도록 - 그슈타드(Gstaad)는 미식가들에게 천국과도 같은 곳.

그슈타드- 식도락의 천국

당신의 삶에서 좋은 음식과 와인이 전부를 차지하고 있다면? 그렇다면 그슈타드에 방문하여 알프스 지역의 그 어디와도 견줄 수 없는 다양한 요리의 세계에 빠져들어 보자. 100여 곳이 넘는 레스토랑이 정성스럽게 준비한 창조적인 요리로 손님들을 접대하고 있는데, 여러 차례 상을 수상한 미식 레스토랑부터 안락한 전통 산악 오두막 식당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곳에서 식사를 해볼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좋은 평판을 받고 있는 고미요(GaultMillau) 식도락 가이드 북에는 그슈타드의 레스토랑들이 정기적으로 소개되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이러한 사실이 충분히 증명된 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