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colaterie-durig

코코아 나무에서부터 초콜릿에 이르기까지: 초콜릿이 어떻게 만들어 지는지에 대해 직접 만드는 과정을 쇼콜라테리 두리그(Chocolaterie Durig)에서 볼 수 있다; 또한 방문객들은 세계 각지에서 온 다양한 코코아를 시식할 수 있다. 각각의 초콜릿을 만드는 다양한 기술을 배워보고 직접 실습하게 될 것이다. 지도보기

Chillon

부드리 - 포도, 와인 박물관

뉴샤텔(Neuchâtel) 포도경작지 위에 떠오르는 듯 한 인상적인 ‘샤또 드 부드리(Château de Boudry)’는 다양한 종으로 발전해온 포도와 몇 세기에 걸쳐 내려오고 있는 와인 생산에 중점을 두고 있는 놀라운 박물관이다. 샤또는 또한 이 지역 와인과... 지도보기

부드리 - 포도, 와인 박물관
알리멍타리움-영양 박물관

알리멍타리움-영양 박물관

네슬레 사가 1985년 브베에 설립한 알리멍타리움은 영양의 다양한 면을 다루고 있다. 지도보기

chocolaterie-durig

코코아 나무에서부터 초콜릿에 이르기까지: 초콜릿이 어떻게 만들어 지는지에 대해 직접 만드는 과정을 쇼콜라테리 두리그(Chocolaterie Durig)에서 볼 수 있다; 또한 방문객들은 세계 각지에서 온 다양한 코코아를 시식할 수 있다. 각각의 초콜릿을 만드는 다양한 기술을 배워보고 직접 실습하게 될 것이다.

부드리 - 포도, 와인 박물관

뉴샤텔(Neuchâtel) 포도경작지 위에 떠오르는 듯 한 인상적인 ‘샤또 드 부드리(Château de Boudry)’는 다양한 종으로 발전해온 포도와 몇 세기에 걸쳐 내려오고 있는 와인 생산에 중점을 두고 있는 놀라운 박물관이다. 샤또는 또한 이 지역 와인과 시식을 위한 또 다른 특산물을 선보이고 있는 와인 바가 자리하고 있다.

알리멍타리움-영양 박물관

네슬레 사가 1985년 브베에 설립한 알리멍타리움은 영양의 다양한 면을 다루고 있다.

1839년 독일인 약사는 스위스 내, 불어권 지역인 브베(Vevey)로 이주하였으며, 그의 이름을 하인리히 네스틀레(Heinrich Nestle)에서 앙리 네슬레(Henri Nestlé)로 개명하였다. 오늘날 세계적으로 알려진 그의 회사는 영양 박물관인 알리멍타리움(Alimentarium)을 개관하기에 이르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