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짜 아스코나 호텔 & 레스토랑

Traditional hotel open year-round on the beautiful lakeside promenade of Lago Maggiore.

아름다운 라고 마조레(Lago Maggiore) 호숫가 산책로 옆에 위치한 전통적인 호텔로 연중무휴 영업한다. 멋진 가구로 꾸며지고 잘 관리되고 있는 객실과 아파트식 객실은 전형적인 티치노(Ticino) 스타일이다. «피아짜(Piazza)»와 «파로(Faro)»에선 호수의 전망을 볼 수 있고 «올리브(Olive)»가 빌리지 센터이다. «알 퐁틸레(al Pontile)», «알 피아짜(al Piazza)», «알 파로(Faro)» 3개 식당의 실내 혹은 산책로와 호수가 보이는 별도의 테라스에서 티치노(Ticino) 특선과 피자, 생선 등 다양한 요리를 즐길 수 있다.

아를렌발트 호텔 아로사

It's only a short distance to the ski lift, and the toboggan run also starts just around the corner.

100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꿈 같은 아를렌발트(Arlenwald) 호텔은 장엄한 풍경과 진심 어린 환대를 제공한다. 객실과 스위트룸은 현대적인 편안함과 세심하게 엄선된 골동품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 타일로 만든 난로가 있는 부레 슈트블리(Burestübli) 레스토랑이 호텔의 중심을 이루며, 전통요리 중 치즈 퐁듀와 라클렛은 지역에서 널리 알려진 요리이다. 커다란 창이 있는 사우나와 실외 발코니는 뛰어난 전망을 선사한다.

Hotel Alpenclub

This family-run hotel with its Alpine character is set in the village centre just outside the monastery and affords stunning views of the mountains.

This family-run hotel with its Alpine character is set in the village centre just outside the monastery and affords stunning views of the mountains. The rustic yet modern rooms have been tastefully renovated in recent years with great attention to detail. Local culinary delights are served in the three restaurants, the fondue lounge and on the sun terrace. Thanks to the Lehner brothers, there has been a breath of fresh air though the hotel since 2007, making for memorable mo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