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간드: 쉬라텐칼크 석회암 형성물과 머랭처럼 유혹적인 하얀 산봉우리

도전적인 하이킹, 자연에 대한 애정 그리고 입을 만족시켜 주는 맛있는 음식이 합케른(Habkern)에서 시작하여 호간드(Hohgant)를 지나 유명한 스파 리조트인 켐멀리보덴 바드(Kemmeriboden Bad)까지 이르는 산악 길 상에서 이상적인 방법으로 조화를... 지도보기

호간드: 쉬라텐칼크 석회암 형성물과 머랭처럼 유혹적인 하얀 산봉우리
펠릭스 트레일

펠릭스 트레일

멘리헨(Männlichen)과 홀렌슈타인(Holenstein) 사이의 가족과 아이들을 위한 신나는 자연 트레일이다. 아이들은 이 지역의 동물과 식물을 발견하고, 기이한 날씨를 경험하게 된다. 지도보기

폭스 런(Fox Run) – 토보건 챔피언처럼 달려보기

유명한 라우버호른(Lauberhorn) 내리막길과 매우 가까이까지 빠른 속도로 내려오다 보면 마치 자신이 디디에 쿠체(Didier Cuche)나 카를로 얀카(Carlo Janka)와 같은 챔피언이 된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스키가 아닌 토보건을 탔다는 사실만 제외한다면.

호간드: 쉬라텐칼크 석회암 형성물과 머랭처럼 유혹적인 하얀 산봉우리

도전적인 하이킹, 자연에 대한 애정 그리고 입을 만족시켜 주는 맛있는 음식이 합케른(Habkern)에서 시작하여 호간드(Hohgant)를 지나 유명한 스파 리조트인 켐멀리보덴 바드(Kemmeriboden Bad)까지 이르는 산악 길 상에서 이상적인 방법으로 조화를 이룬다.

거대한 호간트가 높은 알프스까지 이르는 관문을 경호하는 베르너 오버란트 및 엔틀레부흐 사이 경계선에서 우뚝 솟아 올라 있다. 매우 보람되지만, 동시에 도전적인 이 여행은 합케른에서 시작하여 알프스, 미텔란트 및 유라 산맥의 산악 지대를 향해 확 트인 파노라마 경관이 있는 푸르겐귀취(Furggengütsch)까지 다다르게 한다.

펠릭스 트레일

멘리헨(Männlichen)과 홀렌슈타인(Holenstein) 사이의 가족과 아이들을 위한 신나는 자연 트레일이다. 아이들은 이 지역의 동물과 식물을 발견하고, 기이한 날씨를 경험하게 된다.

멘리헨(Männlichen)과 홀렌슈타인(Holenstein) 사이의 가족과 아이들을 위한 신나는 자연 트레일이다. 아이들은 이 지역의 동물과 식물을 발견하고, 기이한 날씨를 경험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