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펜첼 알파인 트레일: 스위스 꽃 루트

아펜첼 알파인 트레일: 스위스 꽃 루트

– 하이커 뒤에 독보적인 센티스(Säntis) 산이 있는 거대한 알프슈타인(Alpstein) 대산괴가, 정면에는 콘스탄스 호수까지 이어지는 이 보다 더 광대한 곳을 찾아 보기 힘들 만큼 끝이 없는 아펜첼 구릉지의 경관이 알파인 트레일(Alpine Trail)을 파노라마 여행으로 만들고 있다. 그리고 이른 여름철, 이 체험에는 끝이 없는 꽃 경관이 추가된다. 지도보기

센티에로 베르자스카: 스위스 급류 트레일

센티에로 베르자스카: 스위스 급류 트레일

Top 100 Excursions – 반짝이는 녹색 강이 원시적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베르자스카(Verzasca) 계곡을 따라 굽이굽이 흐르는데, 로마시대 양식으로...지도보기

국립 공원 트레일: 스위스 패밀리 트레일

국립 공원 트레일: 스위스...

자연경험과 하이킹 – 공원 관리인, 마르쉐(Marchet)에서 산의 정령인, 피츠 달...지도보기

짐메의 샘과 폭포

짐메의 샘과 폭포

가을 하이킹 – From highlight to highlight, this hike to the origin...지도보기

아펜첼 알파인 트레일: 스위스 꽃 루트

아펜첼 알파인 트레일: 스위스 꽃 루트 – 하이커 뒤에 독보적인 센티스(Säntis) 산이 있는 거대한 알프슈타인(Alpstein) 대산괴가, 정면에는 콘스탄스 호수까지 이어지는 이 보다 더 광대한 곳을 찾아 보기 힘들 만큼 끝이 없는 아펜첼 구릉지의 경관이 알파인 트레일(Alpine Trail)을 파노라마 여행으로 만들고 있다. 그리고 이른 여름철, 이 체험에는 끝이 없는 꽃 경관이 추가된다.

아펜첼(Appenzell)에서만은 모든 경관을 한눈에 담기 위해서 높이 올라갈 필요가 없다. 단지 알파인 트레일을 따라 걷기만 하면 된다.

아펜첼 알파인 트레일: 스위스 꽃 루트
지도 확대

센티에로 베르자스카: 스위스 급류 트레일

Top 100 Excursions – 반짝이는 녹색 강이 원시적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베르자스카(Verzasca) 계곡을 따라 굽이굽이 흐르는데, 로마시대 양식으로 지어진 다리가 그 위를 지난다. 작은 그로티(grotti, 시골풍의 작은 레스토랑)들과 함께 완벽한 티치노(Ticino)식 풍경이 완성된다. 소노뇨(Sonogno)와 라베르테쪼(Lavertezzo) 사이에서 산과 계곡은 문화 트레일이 되고, 그리고 "아트 트레일(Sentiero per l'arte)"은 국제적으로 알려진 화가들의 작품을 감상하며 지나는 4시간짜리 루트이다.

에메랄드 초록색을 띠는 강, 여기저기 흩어져 있는 작은 마을들, 그리고 바위가 험준한 그림과 같은 풍경 - 베르자스카(Verzasca)계곡은 티치노의 진정한 보석이라고 불린다.

센티에로 베르자스카: 스위스 급류 트레일
지도 확대

국립 공원 트레일: 스위스 패밀리 트레일

자연경험과 하이킹 – 공원 관리인, 마르쉐(Marchet)에서 산의 정령인, 피츠 달 푸오른(Piz dal Fuorn)까지 – 주차장 1번 구역에서 시작하여 호텔 일 푸오른까지 새로운 캄플뢴히 어린이의 트레일은 매우 색다른 체험이다. 10명의 가상 동행인이 정기적으로 대여한 GPS 장치에 나타나 두 시간 반 동안 지속되는 하이킹을 어린이의 놀이로 만들어 준다. 이 환상적인 하이킹 패키지는 CD가 함께 잘 편집된 책자가 포함되어 있다.

캄플뢴히 어린이 트레일을 따라 디지털 가이드와 함께 공원을 지나다 보면 혼자서는 자칫 놓치기 쉬운 것들을 발견할 수 있게 된다.

국립 공원 트레일: 스위스 패밀리 트레일
지도 확대

짐메의 샘과 폭포

가을 하이킹 – From highlight to highlight, this hike to the origin of the River Simme is really a thrilling experience.

눈길을 사로잡는 이픽폴(Iffigfall; 이피크 폭포), 웅장한 짐멘펠레(Simmenfälle; 짐멘 폭포)와 쾰렌 데어 짐메(Quellen der Simme; 짐메의 샘). 랑에마테(Langermatte) 부터 시작되는 놀라운 경관이 더해 진다. 짐메 강(River Simme)의 원류로 향하는 이 하이킹은 가장 좋은 곳에서 가장 좋은 곳으로 향하는 진정 스릴 넘치는 체험이다. 비버(Wyber)의 전설적인 전투가 열렸던 랑에마테(Langermatte) 부터 30 분 정도 오버라우브호른(Oberlaubhorn)까지 내려가는 것은 진정 시도해 볼 가치가 있다.

짐메의 샘과 폭포
지도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