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슈렝 프리부르즈와 AOC

바슈렝 프리부르즈와 AOC

차별화된 향이 특징적인 이 치즈는 프리부르 지방(Freiburgerland)의 식물을 발견하게 하는 온갖 향기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 입안에 침이 저절로 고이게 되는 향긋한 바디감으로 인해, 프라이부르거 바슈렝(Freiburger Vacherin) AOC는 치즈 특산물 중에 높은 순위를 자리매김 하고 있다. 이 치즈는 오래되고, 독특한 오리지널 레시피를 이용하여 만들어 지고 있다. 기본적인 재료로써, ‘퐁듀 므와티-므와티(Fondue moitié-moitié)’의 크림 같이 부드러운 맛을 만들어 낸다.지도보기

틸지터 스위스

틸지터 스위스

강력한 라벨 스위스 이민자들은 치즈 만드는 기술을 세계 전역으로 퍼지게 했다. 예를 들어 현재 러시아 연방에 속해 있는 전...지도보기

부드리 - 포도, 와인 박물관

부드리 - 포도, 와인 박물관

뉴샤텔(Neuchâtel) 포도경작지 위에 떠오르는 듯 한 인상적인 ‘샤또 드 부드리(Château de Boudry)’는 다양한...지도보기

바슈렝 프리부르즈와 AOC

차별화된 향이 특징적인 이 치즈는 프리부르 지방(Freiburgerland)의 식물을 발견하게 하는 온갖 향기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 입안에 침이 저절로 고이게 되는 향긋한 바디감으로 인해, 프라이부르거 바슈렝(Freiburger Vacherin) AOC는 치즈 특산물 중에 높은 순위를 자리매김 하고 있다. 이 치즈는 오래되고, 독특한 오리지널 레시피를 이용하여 만들어 지고 있다. 기본적인 재료로써, ‘퐁듀 므와티-므와티(Fondue moitié-moitié)’의 크림 같이 부드러운 맛을 만들어 낸다.

크림같이 부드러운 섬세함 진정한 지역 특산물로써, 프라이부르거 바슈렝 AOC는 알프스의 산기슭과 프라이부르그의 높은 고원 지대에서 찾아 볼 수 있는 식물의 향을 듬뿍 담고 있다.

샬레 수프(Soupe de chalet)

몸에 좋은 재료들로 가득한 건강식으로, 쉽고 빠르게 준비할 수도 있어 추운 겨울철을 나기 위한 완벽한 메뉴이다.

틸지터 스위스

강력한 라벨 스위스 이민자들은 치즈 만드는 기술을 세계 전역으로 퍼지게 했다. 예를 들어 현재 러시아 연방에 속해 있는 전 동프로이센(East Prussia)까지도 스위스 치즈 기술이 전파 되기도 했는데, 스위스 투르가우(Thurgau) 출신이었던 오토 바르트만(Otto Wartmann)이 1893년 동프로이센의 틸지트(Tilsit)라는 작은 마을에서 스위스로 귀향하면서 틸지터 치즈가 스위스에 선보이게 되었다.

강력한 라벨 스위스 이민자들은 치즈 만드는 기술을 세계 전역으로 퍼지게 했다. 예를 들어 현재 러시아 연방에 속해 있는 전 동프로이센(East Prussia)까지도 스위스 치즈 기술이 전파 되기도 했는데, 스위스 투르가우(Thurgau) 출신이었던 오토 바르트만(Otto Wartmann)이 1893년 동프로이센의 틸지트(Tilsit)라는 작은 마을에서 스위스로 귀향하면서 틸지터 치즈가 스위스에 선보이게 되었다.

부드리 - 포도, 와인 박물관

뉴샤텔(Neuchâtel) 포도경작지 위에 떠오르는 듯 한 인상적인 ‘샤또 드 부드리(Château de Boudry)’는 다양한 종으로 발전해온 포도와 몇 세기에 걸쳐 내려오고 있는 와인 생산에 중점을 두고 있는 놀라운 박물관이다. 샤또는 또한 이 지역 와인과 시식을 위한 또 다른 특산물을 선보이고 있는 와인 바가 자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