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과 와인

예술과 와인

예술과 와인지도보기

모든 사람이 사랑하는 초콜릿

모든 사람이 사랑하는 초콜릿

먹을 수 있는 이 행복감. 스위스는 초콜릿의 천국이다. 스위스 초콜릿 제조업자가 밀크 초콜릿을 창안하였다. 그리고 초콜릿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달콤한 음식으로 만들었다. 스위스가 세계에서 가장 많이 초콜릿을 소비하는 나라임은 전혀 놀랄 것이 아니다. 지도보기

엥엘베르그 수도원에 자리한 치즈 공장

엥엘베르그 수도원에 자리한 치즈 공장

엥엘베르그(Engelberg)에 위치한 독특한 치즈 공장: 수도원에 자리한 스위스 최초의 치즈공장에서 만들어진 소프트 치즈의...지도보기

쇼 베이커리 촐브뤽

쇼 베이커리 촐브뤽

에멘탈(Emmentak) 빵집에 방문하는 것은 맛있을 뿐 아니라 매우 흥미롭다. 제빵사가 만든 제품을 맛 보기 전에 통로에서 빵,...지도보기

예술과 와인

예술과 와인

그 이름, 칸티나 라 미네르바(Cantina La Minerva)는 다재다능한 감독, 양조학자인 로렌조 미나(Lorenzo Mina)처럼 항상 단숨에 말해지곤 한다. 그는 화가로써 성공적인 와인을 생산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한다.

모든 사람이 사랑하는 초콜릿

먹을 수 있는 이 행복감. 스위스는 초콜릿의 천국이다. 스위스 초콜릿 제조업자가 밀크 초콜릿을 창안하였다. 그리고 초콜릿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달콤한 음식으로 만들었다. 스위스가 세계에서 가장 많이 초콜릿을 소비하는 나라임은 전혀 놀랄 것이 아니다.

달콤한 꿈.

10명 중 9명이 초콜릿을 좋아한다. 그리고 초콜릿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말한 10번째 사람은 거짓말을 하는 것이다. (벽에 써있는 그라피티 인용). 스위스의 모든 아이들은 이 말에 동의한다. 왜냐하면 그들이 가장 선호하는 오후 간식은 항상 빵과 초콜릿이기 때문이다. 콜럼버스가 코코아 열매를 유럽인 최초로 보게 된 이후부터 스위스는 400여 년이 넘는 세월 동안 전세계적으로 초콜릿 생산을 주도하는 나라가 되었다. 스위스 초콜릿 생산업자들은 트러플, 프랄린, 케이크와 무스(스위스 아이들이 빵을 먹고 싶은 마음이 사라지게 할 정도로 맛있는) 같은 맛있는 음식을 생산해 내고 있다. 스위스 초콜릿은 그 자체만으로 또는 에스프레소, 달콤한 와인, 위스키, 코냑과 함께 즐길 수 있으며 그 어떠한 경우에도 잘 어울린다. 초콜릿에 관해서 다음 사이트를 참조해 보자. www.chocosuisse.

모든 사람이 사랑하는 초콜릿

엥엘베르그 수도원에 자리한 치즈 공장

엥엘베르그(Engelberg)에 위치한 독특한 치즈 공장: 수도원에 자리한 스위스 최초의 치즈공장에서 만들어진 소프트 치즈의 모양은 수작업으로 만들어진다.

최초의 스위스 치즈 공장은 수도원에 위치한다.

쇼 베이커리 촐브뤽

에멘탈(Emmentak) 빵집에 방문하는 것은 맛있을 뿐 아니라 매우 흥미롭다. 제빵사가 만든 제품을 맛 보기 전에 통로에서 빵, 패스츄리 및 초콜릿을 만드는 과정을 지켜볼 수 있다. 여유로운 일요일 아침 부페는 엠메(Emme) 강을 따라 하이킹을 하거나 아름다운 전원 구릉지대인 에멘탈을 통해 하이킹을 하기 전 완벽한 전주곡이 될 것이다.

쇼 베이커리 촐브뤽 Show bakery Zollbrü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