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r choice: 3 개의 검색결과

부르그할데 박물관

도시의 역사의 산증인 이라는 것 외에도, 부르그할데(Burghalde) 박물관은 선사 시대부터 내려오는 이 지역의 공예품의 광대한 컬렉션을 전시하고 있다. 지도보기

Chillon

샤피즈하임: 꿀벌 길

어디에서 꿀이 생산될까? 이 것에 관한 모든 것 그리고 그 이상을 렌츠부르그(Lenzburg) 근처에 있는 유익한 0.9km에 이르는 단거리 트레일에서 알게 될 것이다. 지도보기

샤피즈하임: 꿀벌 길
렌츠부르그 성 - 한 때 용이 살았던 곳

렌츠부르그 성 - 한 때 용이 살았던 곳

이 곳은 높이 100미터, 넓이 250미터로 이루어졌다. 이렇게 작은 산에 한 때 용이 살았다 전해진다. 귀족 출신의 기사인 볼프람(Wolfram)과 군트람(Guntram)은 용을 죽이고 그 이후 용의 산에 살 수 있게 되었다. 지도보기

부르그할데 박물관

도시의 역사의 산증인 이라는 것 외에도, 부르그할데(Burghalde) 박물관은 선사 시대부터 내려오는 이 지역의 공예품의 광대한 컬렉션을 전시하고 있다.

초기 석기 시대(기원전 12,000년)부터 중세 시대(기원 후 800년)까지 방대한 양에 이르는 발견물 컬렉션.

부르그할데 박물관
지도 확대

샤피즈하임: 꿀벌 길

어디에서 꿀이 생산될까? 이 것에 관한 모든 것 그리고 그 이상을 렌츠부르그(Lenzburg) 근처에 있는 유익한 0.9km에 이르는 단거리 트레일에서 알게 될 것이다.

어디에서 꿀이 생산될까? 이 것에 관한 모든 것 그리고 그 이상을 렌츠부르그(Lenzburg) 근처에 있는 유익한 0.9km에 이르는 단거리 트레일에서 알게 될 것이다.

샤피즈하임: 꿀벌 길
지도 확대

렌츠부르그 성 - 한 때 용이 살았던 곳

이 곳은 높이 100미터, 넓이 250미터로 이루어졌다. 이렇게 작은 산에 한 때 용이 살았다 전해진다. 귀족 출신의 기사인 볼프람(Wolfram)과 군트람(Guntram)은 용을 죽이고 그 이후 용의 산에 살 수 있게 되었다.

이 곳은 높이 100미터, 넓이 250미터로 이루어졌다. 이렇게 작은 산에 한 때 용이 살았다 전해진다. 귀족 출신의 기사인 볼프람(Wolfram)과 군트람(Guntram)은 용을 죽이고 그 이후 용의 산에 살 수 있게 되었다.

렌츠부르그 성 - 한 때 용이 살았던 곳
지도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