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r choice: 12 개의 검색결과
양치기의 하루

양치기의 하루

400여 년이 넘은 오래된 알파인 산장 ‘나굴쉬발무(Nagulschbalmu)’ 방문객들은 오랜 세월을 이어온 리더알프(Riederalp)의 양치기가 어떻게 일을 하며 하루를 보내는지에 대해 체험할 수 있다. 방문객들은 낙농가 사람들이 어떻게 일을 하고, 그 옛날, 방문객들과 어떻게 소통했는지에 대해 경험할 수 있다. 지도보기

개방되어 있는 치즈 농가

개방되어 있는 치즈 농가

이 곳의 주방은 치즈를 만들기 위한 모든 장비를 갖추고 있다. 팬을 지지하고 있는 3개의 버팀대는 특별히 흥미롭다.지도보기

알레취 빙하의 장엄한 경관

알레취 빙하의 장엄한 경관

Dream-like views of Europe’s largest glacier enjoyed on a highland hike...지도보기

양치기의 하루

400여 년이 넘은 오래된 알파인 산장 ‘나굴쉬발무(Nagulschbalmu)’ 방문객들은 오랜 세월을 이어온 리더알프(Riederalp)의 양치기가 어떻게 일을 하며 하루를 보내는지에 대해 체험할 수 있다. 방문객들은 낙농가 사람들이 어떻게 일을 하고, 그 옛날, 방문객들과 어떻게 소통했는지에 대해 경험할 수 있다.

개방되어 있는 치즈 농가

이 곳의 주방은 치즈를 만들기 위한 모든 장비를 갖추고 있다. 팬을 지지하고 있는 3개의 버팀대는 특별히 흥미롭다.

이 곳의 주방은 치즈를 만들기 위한 모든 장비를 갖추고 있다. 일반적으로 단지 하나인 버팀목이 있는 것과는 달리 팬을 지지하고 있는 3개의 버팀대는 특별히 흥미로움을 자아낸다.
또 다른 설비들이 포함되어 있다: 돌로 만들어진 여과기와 커다란 돌들은 치즈를 압착할 때 쓰인다.

알레취 빙하의 장엄한 경관

Dream-like views of Europe’s largest glacier enjoyed on a highland hike from Moosfluh to the Fiescheralp.

피에셔알프(Fiescheralp)에서 메리엘렌호수(Märjelensee)를 지나 모스플루(Moosfluh)까지 이어지는 산악 도보 여행을 하면 그 어떠한 곳보다 빼어난 산악 풍경을 감상할 수 있게 된다. 이러한 이유로 2001년에 알레취(Aletsch) 지역은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 지역으로 지정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