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r choice: 6 개의 검색결과

"피에르 쿠퓰르" 로의 산책

1-30 센티미터의 둥글거나 타원형의 구멍이 난 돌들은 스위스 알프스 지역뿐만 아니라 호수와 남아프리카에서도 발견된다. 사람에 의해 만들어졌을까? 무슨 이유로 만들었을까? "피에르 아 쿠퓰르(Pierres à cupules)"를 돌아보는 11킬로미터에 이르는 순환 도보 코스를 따라 걸으면 에볼렌(Evolène)에서 시작하여 비야(Villa), 마옌 드 코떼르(Mayen de Cotter), 볼로브롱(Volovron), 그리고 에볼렌까지 돌아오게 된다. 총 5시간이 소요되며, 고도 800 미터 정도를 오르막길로 오르다가 다시... 지도보기

Chillon

에볼렌 알프-페인트볼

흥분지수를 높여보자! 지도보기

에볼렌 알프-페인트볼
살아있는 유산: 방언, 카니발, 그리고 국가 전통 드레스

살아있는 유산: 방언, 카니발, 그리고 국가 전통 드레스

발데랑스(Val d'Hérens)의 방언은 특히 강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경일에 사람들은 전통 복장을 입고 밝은 색의 머리장식, 그리고 벨벳과 실크로 만든 에이프런을 두른다. 1월 6일에 카니발의 시작을 알리는 벨이 울린다; "카니발 데랑스(Carnaval... 지도보기

"피에르 쿠퓰르" 로의 산책

1-30 센티미터의 둥글거나 타원형의 구멍이 난 돌들은 스위스 알프스 지역뿐만 아니라 호수와 남아프리카에서도 발견된다. 사람에 의해 만들어졌을까? 무슨 이유로 만들었을까? "피에르 아 쿠퓰르(Pierres à cupules)"를 돌아보는 11킬로미터에 이르는 순환 도보 코스를 따라 걸으면 에볼렌(Evolène)에서 시작하여 비야(Villa), 마옌 드 코떼르(Mayen de Cotter), 볼로브롱(Volovron), 그리고 에볼렌까지 돌아오게 된다. 총 5시간이 소요되며, 고도 800 미터 정도를 오르막길로 오르다가 다시 내리막길을 걷게 된다.

에볼렌 알프-페인트볼

흥분지수를 높여보자!

이 스포츠는 마커와 생분해가 되는 페인트 ‘총알’의 도움으로 두 팀이 서로 겨루는 것을 말한다. 만약 전혀 지치지 않고 이 스포츠를 더할 나위 없이 좋아한다면, 당장 에볼렌(Evolène)으로 떠나보자.

살아있는 유산: 방언, 카니발, 그리고 국가 전통 드레스

발데랑스(Val d'Hérens)의 방언은 특히 강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경일에 사람들은 전통 복장을 입고 밝은 색의 머리장식, 그리고 벨벳과 실크로 만든 에이프런을 두른다. 1월 6일에 카니발의 시작을 알리는 벨이 울린다; "카니발 데랑스(Carnaval d'Hérens)"에서 사람들은 고양이, 여우, 그리고 늑대 얼굴을 한 나무 마스크인 "펠루쉬(Peluches)"를 쓰고 다니는데, 온갖 종류의 장난꾸러기와 구경꾼, 그리고 마스크를 쓴 사람들이 한데 어울려 다니는 신나는 페스티벌이 펼쳐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