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r choice: More than 125 개의 검색결과
모뇨 - 마리오 보타의 산악 교회

모뇨 - 마리오 보타의 산악 교회

밖에서 본 이 건물은 기울어진 지붕 및 흑백 줄무늬가 있는 타원형 형태를 이루고 있다. 내부에는 같은 색깔로 이루어진 바둑판 모양으로, 현기증을 일으킬 만한 디자인으로 되어 있다. 이 것은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진 건축가, 마리오 보타에 의해 설계된 푸지오(Fusio)에 위치한 ‘키에자 디 산 지오반니 바티스타(Chiesa di San Giovanni Battista)’성당 이다.지도보기

알프스 지역 목초지에서 내려오는 소떼 행렬

알프스 지역 목초지에서 내려오는 소떼 행렬

9월 중순이면, 약 340마리의 소떼가 꽃과 리본으로 장식을 하고, 알프스의 여름철이 지나갈 즈음 뒤렌발트(Dürrenwald)의 알프스 지역 초원 지대에서 내려 온다. 동행하고 있는 농부들과 소 무리는 마을 상트 슈테판(St. Stephan)으로 돌아오는 것을 인근 및 먼 곳에서 온 관중들에 의해 환영 받게 된다. 지도보기

취리히 구시가지

취리히 구시가지

스위스에서 가장 클럽수가 많으며, 가장 유명한 쇼핑 거리가 있는 곳, 문화 관련 행사가 풍성하게 열리는 곳. 그리고 이 모든 것이...지도보기

발레르, 투르비옹, 구시가지

발레르, 투르비옹, 구시가지

독어로 지텐(Sitten)이라 불리는 시옹(Sion)은 발레 주의 주도이다. 발레르(Valère) 언덕과...지도보기

모뇨 - 마리오 보타의 산악 교회

밖에서 본 이 건물은 기울어진 지붕 및 흑백 줄무늬가 있는 타원형 형태를 이루고 있다. 내부에는 같은 색깔로 이루어진 바둑판 모양으로, 현기증을 일으킬 만한 디자인으로 되어 있다. 이 것은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진 건축가, 마리오 보타에 의해 설계된 푸지오(Fusio)에 위치한 ‘키에자 디 산 지오반니 바티스타(Chiesa di San Giovanni Battista)’성당 이다.

밖에서 본 이 건물은 기울어진 지붕 및 흑백 줄무늬가 있는 타원형 형태를 이루고 있다. 내부에는 같은 색깔로 이루어진 바둑판 모양으로, 현기증을 일으킬 만한 디자인으로 되어 있다. 이 것은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진 건축가, 마리오 보타에 의해 설계된 푸지오(Fusio)에 위치한 ‘키에자 디 산 지오반니 바티스타(Chiesa di San Giovanni Battista)’성당 이다.

알프스 지역 목초지에서 내려오는 소떼 행렬

9월 중순이면, 약 340마리의 소떼가 꽃과 리본으로 장식을 하고, 알프스의 여름철이 지나갈 즈음 뒤렌발트(Dürrenwald)의 알프스 지역 초원 지대에서 내려 온다. 동행하고 있는 농부들과 소 무리는 마을 상트 슈테판(St. Stephan)으로 돌아오는 것을 인근 및 먼 곳에서 온 관중들에 의해 환영 받게 된다.

9월 중순이면, 약 340마리의 소떼가 꽃과 리본으로 장식을 하고, 알프스의 여름철이 지나갈 즈음 뒤렌발트(Dürrenwald)의 알프스 지역 초원 지대에서 내려 온다. 동행하고 있는 농부들과 소 무리는 마을 상트 슈테판(St. Stephan)으로 돌아오는 것을 인근 및 먼 곳에서 온 관중들에 의해 환영 받게 된다.

취리히 구시가지

스위스에서 가장 클럽수가 많으며, 가장 유명한 쇼핑 거리가 있는 곳, 문화 관련 행사가 풍성하게 열리는 곳. 그리고 이 모든 것이 중세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곳. 취리히 구시가는 문화의, 사회의, 그리고 역사의 용광로다.

스위스에서 가장 클럽수가 많으며, 가장 유명한 쇼핑 거리가 있는 곳, 문화 관련 행사가 풍성하게 열리는 곳. 그리고 이 모든 것이 중세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곳. 취리히 구시가는 문화의, 사회의, 그리고 역사의 용광로다.

발레르, 투르비옹, 구시가지

독어로 지텐(Sitten)이라 불리는 시옹(Sion)은 발레 주의 주도이다. 발레르(Valère) 언덕과 투르비옹(Tourbillon) 사이에 자리한 중세의 구시가지는 다양한 명소와 볼거리를 품고 있다. 이곳에 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오르간는 지금도 연주할 수 있다고 한다.

독어로 지텐(Sitten)이라 불리는 시옹(Sion)은 발레 주의 주도이다. 발레르(Valère) 언덕과 투르비옹(Tourbillon) 사이에 자리한 구시가지는, 중세 시대부터 내려오며 여전히 연주되고 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오르간 등 다양한 명소와 매력이 자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