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etings and congresses

Switzerland Convention & Incentive Bureau

발레르, 투르비옹, 구시가지

Sion

독어로 지텐(Sitten)이라 불리는 시옹(Sion)은 발레 주의 주도이다. 발레르(Valère) 언덕과 투르비옹(Tourbillon) 사이에 자리한 구시가지는, 중세 시대부터 내려오며 여전히 연주되고 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오르간 등 다양한 명소와 매력들이 자리하고 있다.

지도 확대

Group Activities

언어:
de, en, fr

Duration:
1/2 일

Persons:
1 - 50

Cost:
Yes

계절:
夏季

Share contents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시옹의 역사는 5,000년 전의 거석 유물 멘히르(석조 거상)와 스위스에서 가장 큰 켈트 족의 네크로폴리스(고대 시대의 대규모 무덤)에 의해 볼 수 있듯이 석기 시대부터 내려 온다.

대성전이 있는 발레르(Valère) 언덕은 로마시대 도시 대표(prefect; 고대 로마 시대의 직책 체계 중 하나)의 어머니 이후 명명 되었다. 1000년 전 최초로 역사적인 문서에 언급 된 교회의 설립은 이미 켈트 족 시대에 자리하고 있었다. 교회는 15세기부터 내려오는 오르간이 있는 곳이다.

지금까지 존재하고 있는13세기부터 내려 오는 주교의 성이 있는 유적지는 투르비옹(Tourbillon)에 인접한 언덕에 놓여 있다.

중세시대의 구시가지의 또 다른 볼거리는 노트르-담-뒤-글라리에(Notre-Dame-du-Glarier; 15세기)와 구시가지 요새의 일부분인 ‘마녀의 탑’을 들 수 있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