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티크-호텔 로만티카 발 투오이 stars

구아르다(Guarda)

스위스정부관광청 공식 추천

이 전형적인 엥가딘(Engadine) 스타일의 매력적인 부티크 호텔의 시작은 1728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데, 처음엔 그림 같은 구아르다(Guarda) 마을의 중심에 크라운 인 글로리라는 이름으로 지어졌다고 한다. 2011년, 유어 호스트의 정성을 쏟은 보수를 마쳐 현재 18개의 낭만적인 객실과 스위트룸- 4개는 호텔에 인접-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소나무 목재로 꾸며진 라운지, 안락한 정원 식당, 웰빙 오아시스 그리고 회의실을 구비하고 있다. 맛있는 음식을 선보이는 식당에서 지역 특선요리와 엄선된 와인을 즐길 수 있고 필요한 모든 것을 갖추고 있는 다양하고 매력적인 서비스들이 일년 내내 준비되어 있다.

Share contents

classified by:

연인을 위한 스위스 호텔

웅장한 건물과 고급스런 그래피티 스타일로 치장된 거대한 벽의 외관은 보는 사람들의 눈길을 끈다. 건물이 지어진 1728년의 본래 스타일에 충실한 이 호텔은 구아르다(Guarda)의 유명한 쉘렌우르슬리(Schellenursli) 마을에 위치해 있다. 유어 호스트의 가이드에 따라 현재의 로맨틱 부티크 호텔이 완성 되었고, 더불어 열정과 자부심으로 공들여 준비한 섬세한 엥가딘(Engadine) 스타일의 요리가 주는 기쁨도 맛볼 수 있다.

다른 시야로 결과 보기: